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양평 경의중앙선서 시운전 열차 추돌사고… 기관사 1명 사망

기사승인 2017.09.13  13:21:40

공유
default_news_ad1

- 자동정지장치 시험 관계자 6명도 부상… “낮 12시께 선로 복구 완료 예정”

경기도 양평군 경의중앙선 선로에서 시운전 열차 간 추돌사고가 발생해 40대 기관사가 숨지고 6명이 다쳤다.

13일 오전 4시 30분께 양평군 경의중앙선 양평역과 원덕역 사이 구간 원주 방향 철로에서 박모(45)씨가 몰던 시운전 열차가 앞서 가던 시운전 열차를 뒤에서 들이받았다.

이들 열차는 새로운 자동정지장치를 시험하기 위해 시운전을 하고 있었던 것으로 확인됐다.

이 사고로 박씨가 숨지고 장치 시험을 위해 양쪽 열차에 탔던 이모(64)씨 등 시설 관계자 6명이 다쳐 병원으로 옮겨졌다.

사고로 중단됐던 경의중앙선 열차 운행은 이날 오전 7시 35분부터 서울방향 상행선 선로로 상·하행선 열차를 교차시키는 방식으로 재개됐다.

코레일 관계자는 “자동정지장치를 시험하기 위해 시운전을 하는 과정에서 사고가 발생했다”며 “선로 복구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고 낮 12시께 복구가 완료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고 말했다.

관계당국은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연합뉴스

<저작권자 © 안전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