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김영주 장관, 건설현장 소장 간담회… “노동자 안전이 가장 기본”

기사승인 2017.09.22  17:23:19

공유
default_news_ad1

- 인천 중부현장노동청 방문

김영주 고용노동부 장관은 22일 “노동이 존중받는 사회는 노동자의 생명과 안전이 가장 기본이 돼야 한다”고 밝혔다.
김 장관은 이날 인천시 남구 인천종합터미널에 마련된 중부현장노동청을 방문한 뒤 지역 건설현장 소장들과 만나 약 1시간 동안 간담회를 열고 이같이 말했다.
김 장관은 “정부의 대책 추진도 중요하지만, 최고경영자의 지속적인 관심과 투자·안전보건시스템에 대한 상시적인 현장 점검 등 기업의 산재예방 노력이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간담회에서는 건설재해 예방, 산업안전감독 행정 투명성 및 공정성 확보 등을 위한 내용이 논의됐다.
건설현장 소장들은 간담회를 마치면서 노동행정 관행·제도 개선 내용을 담은 제안·진정서를 김 장관에게 제출했다.

연합뉴스

<저작권자 © 안전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