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김영주 고용부 장관 “노사분규·산재 사전예방 강화”

기사승인 2017.10.12  12:36:30

공유
default_news_ad1

- 환노위 국감 모두발언… “임금체불·부당노동행위 근절”

김영주 고용노동부 장관은 12일 “노사분규와 산재사고 사전예방 역할을 적극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김 장관은 이날 정부세종청사에서 열린 국회 환경노동위원회의 고용부 국정감사모두 발언에서 “노사 모두에게 더 큰 손실을 초래하기 전에 갈등을 미연하에 방지하겠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그는 이를 위해 근로감독관들의 역량과 전문성을 강화해 산재예방, 임금체불·부당노동행위 근절에 나서겠다고 강조했다.

또 상시·지속적이고 시민의 생명과 안전을 돌보는 업무에는 정규직 채용을 원칙으로 하고 비용 절감만을 목적으로 비정규직을 사용하는 관행에 제동을 걸겠다고 밝혔다.

김 장관은 심각한 청년실업을 해소하기 위해 구직촉진수당, 추가고용장려금, 청년내일채움공제 등 3대 핵심 사업을 적극 홍보하고, 중소기업과 여성, 장애인, 신중년 일자리 지원 사업도 강화하겠다고 설명했다.

그는 아울러 양대 노총이 불참하고 있는 사회적 대화의 복원을 위해 적극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연합뉴스

<저작권자 © 안전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