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소비자 보호 강화 ‘제품안전관리원’ 출범

기사승인 2018.09.21  13:14:57

공유
default_news_ad1

- 국가기술표준원, 통관단계 수입제품 안전관리 등 제품안전 관련 제반업무 수행

국내 소비자 보호 및 시중 유통제품 안전성 조사업무의 공정성을 확보하기 위해 제품안전관리 전문기관이 출범했다.

산업통상자원부 국가기술표준원(원장 허남용)은 21일 서울시 금천구 시흥대로에서 허남용 국가기술표준원장 등 관계자 2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한국제품안전관리원(KIPS)’ 설립 개원식을 개최했다.

관리원(KIPS)은 3월 20일 개정(9월 21일 시행)된 ‘제품안전기본법’을 근거로 6개월간의 출범준비 끝에 설립됐으며 개원식을 시작으로 한국제품안전협회가 정부로부터 위탁받아 수행하던 불법·불량 제품 조사업무 등을 넘겨받아 체계화함으로써 제품안전관리의 전문성을 강화한다.

관리원은 ‘제품안전기본법’에 따라 수입·유통단계의 불법제품 및 위해 우려제품의 감시·조사, 통관단계 수입제품 안전관리, 제품 수거(리콜) 등의 이행점검, 제품사고 조사 및 위해도 평가 등 제품안전 관련 제반업무를 수행하게 된다.

이와 함께 ‘전기용품 및 생활용품 안전관리법’과 연계해 섬유·가죽제품 등 23개 안전기준 준수대상 생활제품의 시장감시를 통한 제품 사후관리 기능을 담당한다.

허남용 국가기술표준원장은 “관리원이 안전지킴이 역할을 제대로 수행할 수 있도록 산업부가 적극적인 지원을 하겠다”며 “철저한 제품안전관리를 통해 안전한 대한민국을 만드는데 큰 역할을 해줄 것을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이어 정기원 제품안전관리원장은 “관리원은 2실·2부·1센터 약 50명의 조직으로 시작해 앞으로 유통제품 사후관리, 정보수집·분석 및 사고조사를 통해 제품안전 관리분야의 선도기관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기능과 조직을 점차 확대하겠다”고 말했다.

김미래 기자 khj@safetynews.co.kr

<저작권자 © 안전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