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부산 플라스틱 사출 공장 근로자 금형에 끼여 숨져

기사승인 2019.01.10  15:59:03

공유
default_news_ad1

10일 오전 10시께 부산 강서구 지사동에 있는 한 플라스틱 사출 공장에서 근로자 A(43) 씨가 대형 금형과 금형 사이에 끼여 쓰러져 있는 것을 동료직원이 발견했다.

A씨는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다가 숨졌다.

경찰은 A씨가 1.3t짜리 금형을 일명 '호이스트' 장비로 들어 다른 금형에 붙이는 작업 중에 사고를 당한 것으로 보고 있다.

A씨는 하청업체 정규직 직원인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노동부 직원들이 작업 안전수칙이 제대로 지켜졌는지 현장을 살피고 있다"면서 "경찰은 목격자와 작업 책임자를 상대로 사고 경위를 조사할 것"이라고 말했다.

연합뉴스

<저작권자 © 안전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뉴스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