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오늘 날씨 예보’ 전국 흐리고 남부는 많은 비...서울 30도로 폭염기세도 꺾였다.…미세먼지는 '좋음'

기사승인 2019.08.22  06:29:29

공유
default_news_ad1
22일은 전국이 흐린 가운데 남부지방과 제주도는 비가 많이 내리겠다. 하지만 중부지방은 오전에 비가 대부분 그칠 것으로 보인다. 날씨는 이제 견딜만하다. 비로인해 서울의 낮기온이 최고 30도로 폭염도 한풀 꺾였기 때문이다. 미세먼지 농도는 보통 혹은 좋음.
 
기상청의 ‘오늘 날씨 예보’에 따르면 “가끔 흐리고 비가 오면서 서울의 아침기온은 23도, 안동 23도, 부산은 25도등으로 출발하고, 낮 최고기온은 서울 30도, 대구 29도, 부산은 28도등으로 가을이 가까워지면서 한낮기온도 낮아지겠다“고 예보했다.
 
이날 비는 남부지방과 제주도로 50~100mm(많은 곳은 150mm 이상)정도가 내리고 충청남부와 경북북부는 10~60mm가 내린다. 이에비해 서울과 경기, 강원 등은 오전 6시까지 5~10mm의 약한 비가 내리겠다.
 
바다의 물결은 서해 앞바다에서 0.5∼1.0m, 남해·동해 앞바다에서 0.5∼1.5m 높이로 일겠다.
 
비 소식으로 인해 운전도 안전하게 해야 한다. 가시거리가 짧고 도로가 미끄러운 곳이 많기 때문이다. 한편 남해상과 동해 남부 해상에 돌풍이 불고 천둥과 번개가 치는 곳이 있어 항해나 조업하는 선박들은 안전사고에 유의해야 한다.

한재원 기자 jaewonh2019@gmail.com

<저작권자 © 안전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뉴스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