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소방청, ESS·수소 화재안전 등 올해 R&D 사업에 151억원 투자

기사승인 2020.01.20  16:15:37

공유
default_news_ad1

- ‘신규 R&D 사업 설명회 및 소방 R&D 우수성과 발표회’ 개최

대형 유류저장 탱크 화재 장면 / 안전신문 자료사진.

소방청이 4월부터 ESS·수소시설 화재안전기술 연구 등 소방안전 R&D 사업에 대한 신규 연구에 착수한다.

소방청은 올해 소방안전 R&D 7개 사업 23개 세부과제에 총 151억원의 예산을 투입한다고 20일 밝혔다.

이 가운데 올해 신규연구는 ‘ESS·수소시설 화재안전기술 연구개발’ 관련 4개 과제와 ‘화재·인명안전 중심 특정소방대상물 소방시설 평가·관리 플랫폼 개발’ 과제 등 5개 과제이며 32억원이 투입된다.

지난해에 이어 계속 연구하는 18개 과제는 소방대응력 향상을 위한 연구개발, 현장 중심형 소방활동 지원기술개발, 무인항공기 융합시스템 구축운용, 위해 기체분자 식별기술개발, 재난현장 긴급대응 기술개발, 첨단소방훈련체계 구축연구 등이다.

소방공무원이 사용하는 활동장비의 실용화와 현안 문제해결을 위한 연구개발은 국립소방연구원이 직접 수행한다.

소방청은 22일 서울 더케이호텔에서 개최되는 ‘2020 신규 R&D 사업설명회 및 소방R&D 우수성과 발표회’에서 지난해 종료된 연구과제 중 2건의 우수사례에 대해 소방청장상을 수여할 예정이다.

최우수 연구는 터널 및 지하주차장 화재 발생시 자동으로 화점을 추적할 수 있는 화재감지 카메라와 이동식 전동방수총을 개발한 (주)탱크테크의 ‘터널화재 및 지하공간 초기탐지 및 화재진압 시스템’이, 우수 연구는 인체 착용성과 안전성 평가를 통한 방화복을 제작한 한국건설생활환경시험연구원의 ‘극한환경 돌발위험상황 긴급대응 보호장구 소재활용기술’이 선정됐다.

이창섭 국립소방연구원장은 “연구성과물의 소방현장 적용성 강화를 위해 현장대원의 연구 참여를 확대하고 특이재난에 대비할 수 있는 연구과제를 지속적으로 발굴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소방청은 2007년부터 2019년까지 106개의 연구개발사업을 수행했고 SCI논문 117건, 기술료 발생 4건, 기술이전 24건, 특허등록 122건의 연구성과를 거뒀다.

박수민 기자 smpark705@hanmail.net

<저작권자 © 안전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뉴스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