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허경영, "비례위성정당은 헌법정신 위반"

기사승인 2020.03.26  07:33:38

공유
default_news_ad1
허경영 국가혁명배당금당 대표는 24일 헌법재판소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거대 정당의 비례위성정단은 위헌'이라고 강조했다.

더불어민주당과 미래통합당이 각각 비례전용 위성 정당인 더불어시민당과 미래한국당을  만들면서 소수 정당의 비난이 거세지는 가운데  헌법재판소의 심판을 받게될 전망이다.

국가혁명배당금당 허경영 대표는 24일 헌법재판소에 공직선거법상의 각 '정당'에 위성정당이 포함되는 것은 위헌이며 그 효력을 정지키 위해 '헌법소원심판청구서'와 함께 '가처분신청서를 제출했다고 밝혔다.

허경영 대표는 공직선거법상의 각 '정당'에 더불어민주당의 위성정당인 더불어시민당, 미래통합당의 위성정당인 미래한국당 등 위성정당도 포함되는 것으로 해석하는 한 위헌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헌법소원심판 본안 결정이 이뤄지기 전까지 그 효력을 정지코자 헌법소원심판청구와 함께 가처분신청을 했다고 밝혔다.

임영균 기자 safetyecon@gmail.com

<저작권자 © 안전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뉴스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