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안전점검 받은 운수회사 교통사고 사망건수 78% 감소

기사승인 2020.03.27  09:43:01

공유
default_news_ad1

- 교통안전공단, “교통수단 안전점검 대상 기준 더욱 강화할 것”

교통수단안전점검이 사업용 차량의 교통사고 감소에 기여한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교통안전공단은 2018년 교통수단안전점검을 받은 운수회사를 대상으로 2019년 교통사고 통계를 분석한 결과 전체 사상건수는 20.1%, 그중 사망건수는 78.0% 감소했다고 밝혔다.

2018년 493개 운수회사가 교통수단안전점검을 받았으며 해당 운수회사에서 발생한 사상건수는 2018년 4686건에서 2019년 3746건으로 20.1% 감소했다.

특히 사망건수는 2018년 173건에서 38건으로 78.0% 감소했다.

/ 자료 = 한국교통안전공단 제공.

공단 관계자는 “회사운영, 운전자 관리, 차량 관리 전반에 대한 안전을 확인하는 교통수단안전점검의 효과를 확인했다”며 “사업용 자동차 운전자의 운행자격, 교육이수 이력, 휴게시간 준수 등을 확인하고 차량의 최고속도 제한장치, 디지털운행기록계 등 첨단안전장치 작동 여부를 철저히 확인한 덕분”이라고 설명했다.

아울러 공단은 이미 교통수단안전점검을 받은 운수회사에 대해서도 TS셀프케어 프로그램을 통해 안전컨설팅을 제공하고 고령운전자에게는 VR시뮬레이터를 통한 안전교육 등을 추진하는 등 지속적으로 사후관리를 실시하고 있다.

권병윤 교통안전공단 이사장은 “사업용 자동차 1만대당 교통사고 사망자수를 3.2명 이하로 낮추기 위해 운전자 관리, 운행관리, 차량관리 등에 온 힘을 다하고 있다”며 “향후 교통수단안전점검 대상 기준을 더욱 강화하는 등 다양한 사고예방 방안을 발굴토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박수민 기자 smpark705@hanmail.net

<저작권자 © 안전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뉴스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